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tvN이 신개념 고양이 예능 ‘냐옹은 페이크다’를 론칭한다. 신동엽·오정세가 고양이 목소리로 출연, ‘대탈출’ 정종연PD가 연출을 맡는다.

tvN ‘냐옹은 페이크다’는 집사도 모르는 고양이들의 속마음을 낱낱이 파헤치는 예능이다. 주인공 고양이 두 마리가 전지적 고양이 시점에서 고양이살이와 집사들에 대한 감상을 밝힌다. 그야말로 우리가 듣던 ‘냐옹’은 ‘페이크’였던 셈. 고양이들의 생각은 더빙과 자막으로 코믹하게 표현될 예정이다. 기획 및 연출에는 ‘대탈출’, ‘더 지니어스’ 시리즈의 정종연PD가 직접 참여한다. 다년간 고양이 집사로 살아왔다는 정종연PD는 “고양이를 키우는 사람으로서, 고양이의 매력을 많은 시청자들에게 전하고 싶다는 마음으로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라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112/0003243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