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청문회 오프닝

‘미스 슬로운’에서 모티브를 따온 장면이 ‘검블유’ 1·2회에 압축돼 나온다. 청문회로 이야기가 시작된다는 것부터 닮았다. 1회에서 여주인공 임수정(40)은 “사람들의 하루는 검색어로 시작해 검색어로 끝이 난다”고 내레이션을 한다. 이후 포털사이트 ‘유니콘’의 본부장 ‘배타미’(임수정)가 청문회에 출석한 모습이 등장한다. ‘주승태’(최진호) 의원과 검색어 순위 삭제에서 시작된 포털 규제 강화 이슈 관련 설전을 벌이고, 주 의원의 미성년자 성매매 정황을 파악해 폭로한다. 이와 함께 청문회 6개월 전으로 장면이 전환된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3&aid=00092916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