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김숙, 김준현, 문세윤, 붐, 이주빈, 김요한이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 6인의 음악 늦둥이로 확정됐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로 ‘언니쓰’ 돌풍을 일으켰던 박인석 PD가 연출을 맡은 ‘악(樂)인전’(연출 박인석)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는다.

앞서 ‘1990년대 원조 차트 킬러’ 이상민의 약 20년만의 음악 프로듀서 복귀로 화제를 모은 가운데 방송인 김숙, 김준현, 문세윤, 붐과 함께 연기자 이주빈, 가수 김요한이 ‘악(樂)인전’ 정식 멤버로 합류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음악을 향한 열정과 애틋한 진심만은 똑 닮은 여섯 음악 늦둥이들의 본격적인 만남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모아진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382/0000811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