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한류스타 송혜교(40)와 송중기(36)의 '신혼집이 철거된다’는 홍콩발 추측성 보도는 완전히 사실 무근인 것으로 밝혀졌다.

앞서 지난 5일 홍콩 사우스 차이나 모닝 포스트는 송중기와 송혜교의 신혼집이 지난 2월 말부터 철거에 들어갔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는 팩트 체크 없는 가십성 가짜 뉴스다.

7일 OSEN 취재 결과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 위치한 단독주택은 송중기, 송혜교의 신혼집이었던 것이 아니라 송중기 개인 소유의 건물이다.


https://entertain.naver.com/now/read?oid=109&aid=00041889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