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오늘(2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방구석 1열'의 '띵작매치' 코너에서는 인간다운 삶을 잃어버린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두 영화 '화차'와 '나, 다니엘 블레이크'에 관해 다룬다. 이날 영화배우 이선균과 장항준 감독, 경제학자 우석훈 교수도 함께한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 1열' 녹화에서 MC 윤종신은 변영주 감독의 화차를 다루게 된 이유에 관해 설명했다. 이에 변영주 감독은 "내가 옛날 사람이라서 그런지 멀티 플레이를 못 한다. 지금 준비하고 있는 영화 '조명가게'로 인해 '방구석 1열'을 잠시 떠나게 됐다"며 아쉬운 이별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변영주 감독은 "1년 가까이 '방구석 1열'과 함께했는데 무엇보다 제 이야기를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께 제일 감사하다"며 "열심히 촬영을 끝낸 후에 다시 돌아오겠다"고 전해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1251422108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