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SBS ‘황후의 품격’이 선정적인 장면으로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의 법정제재인 주의 조치를 받았다.

지난 24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방송심의소위원회(위원장 허미숙)는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서는 ‘15세이상시청가’ 드라마인 SBS ‘황후의 품격’(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이 과도하게 선정적이고 폭력적이거나 조현병 환자가 테러를 저질렀다고 둘러대는 장면 등을 방송한 것에 대해 ‘법정제재’(주의)를 의결하고 전체회의에 상정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8&aid=0004299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