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김동욱의 다음 행보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었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30일 일간스포츠에 "김동욱이 MBC 새 월화극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 출연한다. 타이틀롤 조장풍 역을 소화한다"고 귀띔했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사회풍자활극, 블랙코미디다. 어쩌다 근로감독관이 된 왕년의 폭력교사와 흥신소 일진이 뭉쳐 직장 갑질을 격파하고 악덕 사업주를 통쾌하게 응징하는 모습을 담아낸다. 직장 갑질을 당해본 이들을 위한 사이다 드라마가 될 예정이다.


https://m.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58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