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라디오스타’의 네 명의 MC 김국진, 윤종신, 김구라, 차태현이 600회를 맞아 시청자들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들은 “우리는 누가 나오든 맞추는 사람들”이라며 앞으로 출연할 게스트들의 출연을 독려하는 한편, 항상 부담 없는 ‘라디오스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MBC 장수 인기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한영롱)가 오늘(16일) 600회를 맞아 김국진, 윤종신, 김구라, 차태현 등 4명의 특급 MC들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600회 소감부터 가장 기억에 남는 게스트, MC들의 서로에 대한 솔직한 생각들이 풍성하게 담겼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03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