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 9회에서는 한서진(염정아 분)에게 거짓말하는 김주영(김서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서진은 예서(김혜윤) 전교회장 당선 기념 파티란 명분 아래 주민들을 불러모았다. 이수임(이태란)이 영재(송건희) 얘기를 소재로 소설을 쓴다는 것을 공론화시키기 위해서였다. 차민혁(김병철)은 법적 대응까지 불사하겠다고 했고, 강준상(정준호)은 이수임을 비난했다.

모두를 내보낸 후 이수임은 한서진에게 "마지막으로 부탁하자. 나 영재 얘기 쓸 거야. 막지 마"라고 밝혔다. 한서진은 "스카이캐슬 주민들과 너와의 싸움이 될 텐데 내가 무슨 수로 막아"라며 "이름 날리고 싶은 욕망을 작가적 소명감으로 포장하면서 말이지? 자식 잃은 부모 심정을 네가 알아? 지 뱃속으로 애도 안 낳아본 주제에"라고 막말을 일삼았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812220008199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