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png

 

취객의 핸드폰을 훔친 페루의 도둑들에게 이색적인 판결이 내려졌다.

페루 남동부지방 우안카벨리카주의 형사법원은 최근 절도 혐의로 기소된 2명 20대 피고에게 조건부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그러면서 법원은 집행유예의 조건으로 다름 아닌 독서를 내걸었다. 아예 권장도서까지 판결에 명시했다.

법원이 일독을 권한 책은 브라질 출신의 세계적인 신비주의 작가 파울로 코엘료의 '연금술사'와 로버트 기요사키의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 등 2권.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976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