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올해 초 미 전역을 충격에 빠뜨린 식물인간 환자 성폭행 사건 용의자의 근황이 전해졌다.

21일(현지시간) AP통신 등 현지언론은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네이선 서덜랜드(37) 측이 지난주 성병 및 에이즈 검사 명령을 거부하는 항소장을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세간에 큰 충격을 던진 이 사건은 지난해 12월 29일 애리조나 주 피닉스의 한 요양병원에서 식물인간 여성이 아기를 출산하면서 알려졌다. 당시 경찰은 남자 직원들의 DNA 전수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병원의 간호조무사로 일하던 서덜랜드를 성폭행 혐의로 체포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00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