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한 무술의 달인이 신기한 기술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달 23일, 중국 상하이이스트 등 외신들은 허난성 신샹 출신 장이롱 씨의 영상을 소개했습니다.

영상에서 장 씨는 눈물샘에서 물을 발사해 꽃에 물을 주고 있습니다. 코로 물을 들이켠 다음 눈물샘으로 배출해내는 겁니다.

이어 장 씨는 우유를 들이켠 다음 다시 한번 우유 물총을 쏘며 종이를 적십니다. 마치 스프레이를 뿌린 것처럼 많은 양의 액체가 강하게 뿜어져 나옵니다.


https://news.nate.com/view/20190522n15460?mid=n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