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거대 먼지폭풍 ‘하부브’가 마을을 집어삼키는 순간이 포착됐다. 텍사스 주 기상청은 지난 5일(현지시간) 갑자기 들이닥친 먼지폭풍이 각종 오염물질을 동반한 ‘하부브’였다고 밝혔다.

하부브는 건조 지역에서 상승기류에 의해 생성되는 먼지폭풍으로, 아프리카 북부 수단에서 발생하는 먼지폭풍 ‘하브’(Habb, 바람을 뜻하는 아랍어)에서 유래했다. 30분~1시간 만에 갑자기 발달하지만 지속 시간은 3시간~7시간까지 긴 것이 특징이다. 하부브의 경계에 생성되는 모래 벽의 높이는 평균 2km이며 최대 속도는 시간당 70km 정도다. 미국 남서부 사막에서는 연 2~3회 하부브가 발생하며, 지구와 가장 가까운 행성인 화성에서도 종종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06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