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02833467_001_20170629112652763.jpg

 

0002833467_002_20170629112652781.jpg

 

일본의 저가 항공사가 하반신 장애를 가진 승객에게 직접 계단을 오르게 한 사실이 알려져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29일 NHK 등 현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5일 기지마 히데토(44)는 일본의 저가항공사인 바닐라에어의 항공기에 탑승하기 위해 아마이공항으로 향했다.

고교 시절 럭비 연습을 하던 중 척추를 다친 뒤 하반신 마비 판정을 받은 그는 당시 지인 5명과 동행하고 있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833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