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02833916_001_20170630172127008.jpg

 

0002833916_002_20170630172127051.jpg

 

뉴욕의 상징인 자유의 여신상, 원래 색깔은 지금과 달랐다?

최근 미국화학학회는 자유의 여신상에 얽힌 ‘색깔의 비밀’을 담은 동영상을 공개했다. 이 동영상에 따르면 자유의 여신상이 1885년 처음 미국에 건너왔을 당시의 색깔은 지금과 같은 녹색이 아닌 반짝거리는 구리 색이었다.

하지만 산소와 만나 화학적 반응이 발생한데다 뉴욕의 대기오염까지 더해지자 차츰 현재의 색깔로 변했다는 것이 미국화학학회의 설명이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833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