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자이언츠 정수근이 16일 경찰관과 경비원을 폭행한 혐의로 부산 남부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은 뒤

피의자 대기실에서 고개를 숙인 채 앉아 있다.





조사를 받은 뒤 유치장으로 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