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호주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 애들레이드 인근에 사는 12세 원주민 소년이 현지시간으로 지난 11일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어린 소년이 스스로 생명을 끊은 것도 충격적이지만, 최근 호주 전역에서 발생한 청소년 원주민의 자살사건이 이번이 처음은 아니라는 사실이 알려져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

호주 현지 언론인 더 오스트레일리안의 보도에 따르면 1월 3일부터 11일까지 9일 동안 호주 전역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10대 청소년은 5명에 이르는 것으로 밝혀졌다. 숨진 아이들은 대부분 원주민이었고, 나이는 12~15세로 알려졌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70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