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호주에서 1년간 100만 호주달러(약 8억 원)에 상당하는 분유를 훔쳐 중국에 팔아온 절도 조직이 경찰에 붙잡혔다고 CNN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호주 경찰은 조직적으로 분유를 절도한 혐의로 지금까지 6명을 체포했으며 이 중 4명은 한 가족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해 8월 이들과 연루된 두 집을 급습, 압수수색을 벌여 분유 약 4000통을 비롯해 비타민 등 대량의 건강보조식품, 현금 21만5000호주달러(약 1억7000만 원) 등을 증거로 압수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72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