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퇴임한다는 워싱턴포스트 신문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워싱턴D.C. 중심가 곳곳에서 배포됐다. 하지만 이 신문은 가짜였다. 이 가짜 신문을 접한 시민들들이 혼란에 빠지는 등 한때 소동이 일었다.

2019년 5월 1일 자로 발행된 가짜 워싱턴포스트는 트럼프 대통령을 조롱하는 신조어인 ‘언프레지던트(UNPRESIDENTED)’라는 헤드라인과 함께 트럼프 대통령이 집무실의 냅킨에 사표를 남기고 2차 세계대전 중 연합군 지도자들과의 만남이 있었던 크림반도의 휴양지 얄타로 떠났다는 내용의 기사가 실려 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25&aid=00028788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