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웬만한 아파트 전셋값 뺨치는 캠핑카를 호수에 빠트리고 조수석 밑으로 숨은 ‘귀여운 범인’이 붙잡혔다. 지난 14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은 미국의 유명 카약 선수 에릭 잭슨(54)의 억대 캠핑카가 물에 빠져 폐차 위기에 놓였다고 전했다.

현존하는 최고의 카약인이자 프로 낚시선수로 꼽히는 에릭 잭슨은 지난 10일부터 시작된 미국 프로낚시리그 FLW투어 참가를 위해 텍사스의 한 호수에서 연습에 매진하고 있었다. 보트를 끌고 호수 한가운데로 나가려던 그는 갑자기 자신을 향해 후진하는 캠핑카를 보고 허겁지겁 달려가 브레이크를 밟았다.그러나 2억 원이 넘는 그의 캠핑카는 이미 호수에 빠진 뒤였고 내부는 물에 흠뻑 젖어 손 쓸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캠핑카를 물에 빠트린 주범은 조수석 밑에 숨어 몸을 웅크리고 있었고 잭슨은 즉시 범인을 차에서 끌어냈다. 범인은 다름 아닌 그의 반려견 ‘보디’.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70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