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성도, 실력도 없다.”

“국회에서 자신 없고 여당에 (실력이) 달리니 국회 보이콧하는 것 아닌가.”

27일 열린 자유한국당 의원연찬회에서 김근식 경남대 교수와 김형오 전 국회의장이 의원들 면전에서 각각 한 쓴소리다.

한국당은 27일 이틀 일정으로 경기 용인 중소기업인력개발원에서 연찬회를 열었다. 다음 달 2·3일 예정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등을 앞두고 전열을 가다듬으며 정기국회 대응방안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당 지도부 포함, 의원 90명 남짓 참석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828001111942?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