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3일 "국회를 열겠다는 정당만이라도 국회 문을 열라는 요구에 직면한 우리는 마냥 자유한국당을 기다릴 수 없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정책조정회의를 열고 "국정을 책임지는 집권 여당으로서 할 수 있는 것부터 하겠다"며 "우선 당정 회의를 수시로 가동하고 다음주부터 모든 상임위원회와 법안소위를 가동할 태세를 갖추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 과정에서 시급한 민생입법과 추경 심사 요건을 갖추겠다"며 "다음주 중으로 원내 민생입법정책 추진 기획단도 구성하겠다"고 덧붙였다.


https://news.v.daum.net/v/20190613111503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