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 관련 대책을 논의한 자민당 회의에서 한국의 결정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잇따랐다고 교도통신과 산케이신문 등이 29일 보도했다.

자민당의 외교와 국방 부회(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전날 개최한 회의에서 자민당 국방 부회 회장인 야마모토 도모히로(山本朋廣) 의원은 "한국이 자유진영, 서방국가의 동료라고 믿고 있었지만, 오히려 기본적인 가치를 공유할 수 없는 북한, 러시아, 중국을 이롭게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11048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