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구역에서 코로나19 가짜 동영상을 찍어 소란을 일으킨 유튜버들이 재판에 넘겨졌다.

대구지방검찰청 여성아동범죄수사부(부장 양선순)은 형법상 업무방해와 경범죄 처벌법 위반 혐의로 ㄱ(26)씨 등 유튜버 4명을 전날 불구속 기소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1월29일 오전 11시부터 2시간 동안 동대구역 출입구와 광장에서 코로나19 가짜 동영상을 찍어 대구도시철도동사의 역사 운영과 관리 업무를 방해하고 시민들에게 불안감을 조성한 혐의를 받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2003051438008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