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자매도시 중국 상하이시가 마스크 7만장을 보내왔다.

부산시는 자매도시인 상하이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부산시민을 위해 마스크 7만장을 보내왔다고 4일 밝혔다.

시는 3일 오후 일반용 마스크 4만6천장(92박스), 의료용 마스크 2만4천장(9박스)을 전달받았다.

시는 기증받은 마스크를 취약계층과 의료계 등 긴급히 필요한 곳에 보낼 방침이다.


https://news.v.daum.net/v/20200304074302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