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진을에 공천 받은 오세훈 미래통합당 후보가 선거구민에게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

4일 검찰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달 2일 광진구선거관리위원회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오 후보를 동부지검에 고발했다. 서울 동부지검은 해당 사건을 담당 수사부서에 배당했다.

오 후보는 지난해부터 올해 설 명절까지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경비원과 청소원 등 5명에게 1회당 5만원~10만원씩 총 120만원의 금품을 제공한 혐의다.


https://news.v.daum.net/v/202003041101387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