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3 댓글 7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19일 담화문을 통해 강제징용 배상판결에 대해 한국정부를 비판하고 조치를 촉구했다.

외무성 홈페이지에 공개된 담화문에서 고노 외무상은 1965년 한국과 일본이 국교를 정상화 하며 맺은 '한일 청구권 협정' 제 2조에는 양국과 양국국민(법인 포함)의 재산, 권리 및 이익과 청구권에 관한 문제는 "완전히 그리고 최종적으로 해결"돼 있다면서, 지난해 한국 대법원의 잇단 배상 판결이 청구권 협정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 측에 한일청구권 협정에 따른 협의 요청, 중재위 요청을 했지만 거부당했다면서, 필요한 조치를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 정부를 향해서는 "국제법 위반 상태 해소를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재차 강력히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08/000425103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9402 황교안-유승민 통화..'朴 탄핵' 묻고 가기로 합의 13 비엔또 2019.11.08
69401 '건강 탓' 재판 안 나오더니..전두환, 골프장 라운딩 포착 19 싱싱한하루 2019.11.08
69400 "요즘 누가 신문 봐요? 스마트폰 있는데"..지하철서 사라진 아날로그 일상 3 보니에 2019.11.08
69399 美, KT·SK 불러서 "中 화웨이 쓰지 말라" 요구 8 가시나무 2019.11.08
69398 '내란선동혐의' 전광훈, 경찰소환 불응.."대통령 먼저 조사"주장 9 콩차리토 2019.11.08
69397 우려가 현실로..태풍 뒤 '세슘' 수치 치솟아 18 하얀네잎크로버 2019.11.08
69396 세월호 참사 특별수사단장 임관혁 13 5월의향기 2019.11.08
69395 "배터리산업 축 韓으로 옮겨갔다" 日·中의 탄식 7 단순하게 2019.11.07
69394 경남은행 일베 로고 사건 퍼뜨린 트위터 유저 사과문 14 보일랑말랑 2019.11.07
69393 친구 옷 벗기고 몸에 낙서한 고교생들..법원 "퇴학 처분은 마땅" 12 천상초 2019.11.07
69392 대학생 방값으로 수십억 '황제생활'..가족 사기단 구속 기소 4 저녁을 굶자 2019.11.07
69391 초등생 선수 40% "신체폭력 당한 뒤 '더 열심히 해야겠다' 생각" 7 사랑 그 까이거 2019.11.07
69390 法 "꾸밈노동, 법적 근로시간 포함 안 돼"..샤넬 직원 패소 8 마니에르 2019.11.07
69389 유산 않겠단 여친 배 걷어찼지만..휴대폰 머리 가격만 특수상해죄 10 체리크림 2019.11.07
69388 "거스름돈, 계좌로 받는다"..한은 내년초 서비스 시행 5 한가을밤 2019.11.07
69387 최민희 "검찰개혁 위기..왜 조국 털었는지 알겠다" 11 so good 2019.11.07
69386 실종자가족 항의에 "외국 있었다"..사고 7일째 나타난 도지사 5 그땐그랬지 2019.11.07
69385 성북 네모녀, 쇼핑몰서 꾸준히 판매 수익..생활고 왜? 13 블루로즈 2019.11.07
69384 문희상 "강제동원 피해성금, 일본 측 안내도 그만" 9 구름위를날다 2019.11.07
69383 "가스 검침 갔더니 팬티만 입고 문 열어줘" 6 샤샤s 2019.11.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51 752 753 754 755 756 757 758 759 760 ... 4226 Next
/ 4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