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치는 죽어..安 통합에 찬성한 것 뼈저리게 후회"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 비서출신인 이태우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 예비후보가 18일 "안철수 후보가 5월초부터 이미 공천에 관여했다는 사실이 큰 충격"이라며 "송파을 재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후보 사퇴를 선언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더 이상 새정치는 죽었다"며 이 같이 밝혔다.

국민의당 최고위원을 지낸 그는 안 후보가 송파을 지역에 손학규 선대위원장을 전략공천하려는 것에 대한 불만을 표출하며 사실상 안 후보와 결별을 선택한 것으로 풀이된다.


http://theqoo.net/index.php?mid=square&filter_mode=normal&document_srl=7328895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