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3월 진단키트 수출액은 4865만1000달러(약 600억원)로 지난해 동월 대비 117.1% 증가했다.

진단키트의 3월 한달 간 수출액 규모는 지난해 연간 수출액의 22.5%에 달했다.

진단키트 수출액은 올해 1월 1784만2000달러(약 219억원) 수준에서 코로나19 전세계 확산세가 본격화된 2월부터 늘기 시작했다. 2월 수출액은 전년보다 50.7% 늘어 2209만9000달러(약 272억원)까지 치솟았다. 세계보건기구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국면에 접어들면서 그 규모는 더욱 확대됐다.


https://news.v.daum.net/v/202004041755097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