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정부가 16일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강화조치 철회 여부와 관련해 "상대국(한국)과 협의해 결정할 성질의 것이 아니다"고 주장했다.

NHK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 대변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한일 통상당국 국장급 대화가 열린 데 대한 질문에 "결과를 예단할 순 없지만, 우리나라(일본)는 '수출관리는 국제적 책무로서 적절히 실시한다'는 관점에 따라 상대국의 수출관리도 포함해 종합적으로 평가·운용해간다는 방침"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한국 산업통상자원부와 일본 경제산업성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도쿄 경산성 청사에서 '무역관리에 관한 국장급 정책대화'를 진행 중이다.


https://news.v.daum.net/v/20191216135309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