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日, 합의 내용 의도적으로 왜곡해서 발표"
"WTO 절차 중단 등 日 발표 내용 완전히 사실과 달라"
"외교 경로 통해 강력 항의..日, 틀린 내용 발표 사과"
"日 '압도적 승리' 표현은 견강부회..文대통령의 판정승"
"지소미아 종료, WTO 제소 중지는 조건부..日 태도에 달려"
"주한미군 철수 거론 안돼..지소미아가 한미동맹 훼손 못해"

청와대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과 수출 규제 관련 한일간 합의 이후 일본이 취한 행동에 대해 강하게 유감을 표시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24일 오후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열리는 부산 벡스코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일본 측의 몇가지 행동에 대해 우리로서는 깊은 유감을 표시할 수 밖에 없다"며 "앞으로 이같은 행동이 반복된다면 한일간 협상 진전에 큰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우려된다"고 말했다.

정 실장은 "(우리 정부의 지소미아 종료 연기 결정 이후) 일본 경제산업성의 발표 내용을 보면, 한일간 각각 발표하기로 한 일본측 발표 내용을 아주 의도적이고 왜곡해서 발표했다"며 "이것은 한일간 양해한 내용과 크게 다를 뿐만 아니라 만일 이런 내용으로 일본 측이 우리와 협의를 했다면 합의 자체가 이뤄지지 않았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124191931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