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제1야당 대표 자격으로 한반도 안보와 관련한 서한을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에 보내는 방안을 검토한다. 황 대표는 28일 오후 국회에서 북핵외교안보특위-국가안보위원회 연석회의 비공개 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했다.

원유철 한국당 북핵외교안보특위 위원장은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현재 한반도를 둘러싼 주변 열강들의 대한민국 안보 및 주권침해에 대해 제1야당 대표로서 미·중·일·러에 서한을 보내 대한민국 국민의 뜻을 전달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논의가 있었고 당 대표에게도 건의됐다"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728173701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