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식 닷새째, 긴급 기자회견 “24일 추경과 동시 처리 못받아”
“민주당, 8일까지 특검 수용 않으면 5월 국회 종료 선언”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7일 더불어민주당원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대한 특별검사제 도입을 위한 여야 합의 시한을 8일 오후2시로 못 박았다.

이 때까지 민주당에서 특검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국회 본청 앞 천막농성과 김 원내대표의 노숙단식투쟁을 접겠다는 방침이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비상의원총회를 가진 뒤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정세균 국회의장이 제안한 8일 오후2시까지 민주당이 특검 수용 답이 없다면 천막농성, 노숙단식 투쟁을 접고 이대로 5월 국회 종료를 선언할 것"이라고 말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18&aid=0004096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