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전 경기지사는 20일 "문재인 이분은 당장 총살감"이라고 말했다.

김 전 지사는 이날 김무성 전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 대표 주최로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열린 토론, 미래' 주제발표자로 참석해 "박근혜 전 대통령은 자식이 있는가 뭐가 있는가. 무슨 뇌물을 받는가. 이명박 전 대통령을 다스 같은 것을 갖고 구속하는가. 그러면(그렇게 따지면) 문재인 이분은 당장 총살감"이라고 했다.

"학생운동 하며 감옥도 갔다 고 좌익 중에서 서열이 꽤 높은 사람"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김 전 지사는 문재인 대통령,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의 이름을 나열한 뒤 "이 사람들은 완전히 빨갱이다. 이 사람들과 감옥도 같이 살고 운동도 같이해서 다 안다"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820105502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