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카니발 폭행 사건의 가해자인 카니발 운전자 ㄱ씨(32)가 오히려 억울하다며 적반하장의 태도를 선보였다.

오늘(16일) 제주동부경찰서 측에 따르면 카니발 운전자 ㄱ씨는 "나는 정상적으로 운전 중이었는데 상대방이 시비를 걸어 충동적으로 폭행했다"며 폭행한 이유를 밝혔다.

앞서 14일 한 유튜브를 통해 제주도에 위치한 한 자동차전용도로에서 난폭 운전을 하는 카니발 차량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이는 지난달 4일 오전에 촬영된 내용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15&aid=00041938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