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국장 면세점 도입이 가시화되면서 면세업계에서는 입국장 인도장도 함께 만들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600달러로 규정된 면세한도도 상향하자는 이야기도 나온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 신라, 신세계면세점 등 면세기업들은 입국장 면세점이 도입되더라도 기존 출국장 면세점에 타격은 미미할 것으로 보고 있다.

전날 문 대통령은 "우리는 해외여행 3000만명 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고, 지난 한 해 이미 2600만명을 넘었다"면서 "그런데 입국장 면세점이 없기 때문에 시내나 공항면세점에서 구입한 상품을 여행 기간 내내 휴대해야 하는 불편을 겪고 있다"며 입국장 면세점 도입의 필요성을 거론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1&oid=003&aid=00087558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