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40대 대학생·회사원 등 13명 입건
실제 여친 사진 6명…2명 추가 조사 중

지난달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 베스트 저장소'(일베)에서 벌어진 일명 '여친 몰카 인증'을 조사해 온 경찰이 이번 사건에 관여한 회원들을 무더기 검거했다.

서울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김모(25)씨 등 13명을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비동의 촬영·유포 및 동의촬영·비동의 유포)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18일 새벽부터 다음 날까지 일베 게시판에 '여친 인증' '전 여친 인증' 등 제목의 글과 특정 신체 부위를 강조한 '몰카' 사진을 올린 혐의를 받는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03&aid=0008980101&sid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