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1일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겨냥 "자기들은 사회적으로 책임이 있는 자리에서 한참 어른이 돼 무상불륜 하고 형수에게 입에 담지도 못할 쌍욕을 해도 문제가 안되고 자기 비서 신세 망쳐 놓고도 무죄를 받는 좌파 광풍시대"라고 맹폭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오전 페이스북을 통해 "어찌 그 뿐이겠나"라며, 민주당 인사들이 휩싸인 바 있는 각종 의혹을 언급 "베트남 매춘(성매매) 혐의도 유야무야 시킬수 있었고 악령의 주인공은 가장 최근에 미투 운동으로 드러났으며 마약사범이 혼외자를 낳아도 추앙 받을 수 있는 탁월한 능력들을 갖고 있다"고 비난했다.


https://news.v.daum.net/v/20181021095658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