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중진의원들은 제3차 남북정상회담에 관해 "북한의 비핵화가 가시화되는 로드맵이 발표되는 회담이 되길 기대한다"며 비핵화 진전을 위한 합의를 강조했다.

원유철 한국당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중진의원 연석회의에서 "비핵화를 의제로 삼은 3차 정상회담은 반드시 성공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주영 의원은 "남북 간 군사적 부분에 대한 합의 시도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비핵화를 위한 실질적 진전 없이 남쪽의 무장해제만 촉진하는 내용으로 귀결된다면 굳건한 안보의식이 무너져내릴 수 있다"고 지적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421&aid=0003598133&sid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