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 교황청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 ‘방북 의사’를 확인한 문재인 대통령은 유럽 정상들을 줄줄이 만나 ‘한반도 평화’ 지지를 당부할 예정이다.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에 참석하고 있는 문 대통령은 19일(한국시간)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를 잇따라 만나 한·영, 한·독, 한·태국 정상회담을 진행한다. 이어 도날트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 및 장클로드 융커 집행위원장과도 정상회담을 진행한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5&aid=0001140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