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의 폭행으로 중태에 빠져 치료를 받아왔던 20대 여성이 사건 발생 이틀 만인 22일 숨졌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ㄱ씨(21·구속)로부터 폭행 당해 의식을 잃고 병원 치료를 받아오던 ㄴ씨(21)가 이날 오전 10시쯤 숨졌다고 밝혔다.

ㄴ씨는 지난 20일 오전 5시30분쯤 흥덕구 복대동 거리에서 남자친구인 ㄱ씨로부터 폭행 당해 정신을 잃었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2&aid=00028890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