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귀는 10대 여성에게 수백차례에 걸쳐 성매매를 시키고, 체포돼 호송되는 도중에 경찰 2명을 폭행한 뒤 달아난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형사7단독(판사 박성호)은 특수공무집행방해와 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위반, 특수도주, 상해 혐의로 기소된 A(31)씨에게 징역 3년과 추징금 6260만원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

함께 성매매 알선에 가담한 B(26)씨에게는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과 사회봉사 80시간을 명령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3&aid=0008931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