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야당이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고소취하를 제안하자 당혹스러움을 표명하면서도 자료반납이 먼저 될 경우 고려해보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부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기재위 운영과 권위를 고려해 국감이 끝나고 심 의원에 대한 고소·고발을 취하할 용의가 없느냐'는 박명재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당혹스럽다"면서도 "좀 생각해보겠다"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181019185123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