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 대법원장은 "사법부가 겪고 있는 지금의 아픔은 투명하고 공정한 사법부, 신뢰받는 사법부로 나아가기 위해 반드시 겪어야 하는 성장통"이라고 밝혔습니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오늘 오전 대법원에서 열린 전국법원장회의에서 "사법부는 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법원장들은 판사들이 위축되지 않고 재판 업무에만 매진할 수 있도록 격려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004&oid=214&aid=0000897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