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9년 미국 주식시장의 폭락으로 인하여 발단된 대공황은 기업들의 줄도산으로 이어졌고

전체 근로자의 30%에 해당되는 1500만명이 직장을 잃고 거리의 구직자나 노숙자로 전락하는

결과를 낳았다.

대공황의 여파는 유럽으로까지 퍼져나갔으며 대통령은 '뉴딜정책' 등을 내놓았으나 공황을

어느 정도 극복하는데는 10년 이상이 걸렸다.

지금 만약 세계 대공황이 온다면 저 때보다도 더힘든 시간이 될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