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여왕' 김연아(19 · 고려대)가 압도적인 차이를 보이며 쇼트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김연아는 17일 새벽 프랑스 파리 '팔레 옴니스포르 드 파리-베르시' 빙상장에서 진행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2009~2010 그랑프리 시리즈 1차 '에릭 봉파르'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경기에서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며 76.08점(기술점수 43.80, 프로그램 구성 점수 32.28)으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1위를 차지했다.

이 점수는 김연아의 기존 쇼트프로그램 최고점이자 세계기록에 단 0.04점 모자란 점수로 기존 기록은 2009 세계피겨선수권 당시 기록한 76.12점이다.

전체 10명의 선수중 9번째로 빙판에 오른 김연아는 새 시즌 프로그램 음악 '007 메들리'에 맞춰 한치의 오차도 없는 완벽한 모습으로 모두를 압도했다.

첫 구성 요소인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룹 컴비네이션은 물론, 트리플 플립, 더블 악셀에 이르는 모든 점프를 완벽하게 처리했고 스파이럴과 스텝연기등에서도 흔들림없는 모습을 보여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편 앞서 연기한 아사다 마오(일본)는 하차투리안의 '가면무도회'에 맞춰 연기를 펼쳤지만 트리플 악셀-더블 토룹을 제대로 연기하지 못했다. 아사다 마오는 트리플 악셀에서 두 바퀴도 채 돌지 못한채 내려왔다. 두번째 점프인 트리플 루프와 더블 악셀은 무난히 성공한 아사다 마오는 58.96점(기술 점수29.80, 프로그램 구성 점수 29.16)을 받는데 그쳐 김연아와 큰 격차를 보였다.

테마가 있는 뉴스2009 PIFF안성용 포인트 뉴스8이닝 3실점 로페즈, SK 벌떼 마운드 ' 다 덤벼'"가자! 연어 잡으러, 양양 남대천으로"낙랑공주와 호동왕자의 슬픈 러브스토리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2위는 일본의 나카노 유카리(59.64)가 차지했고 3위는 아사다 마오다.





----------


 ‘피겨 여왕’ 김연아(19·고려대·사진)가 올 시즌 첫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에 올랐다.

김연아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프랑스 파리 옴니스포르 드 파리 베르시 빙상장에서 열린 2009∼2010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1차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9번째로 은반 위에 올라 기술요소(TES) 43.80점과 프로그램구성요소(PCS) 32.28점으로 합계 76.08점을 받았다.

이로써 총 10명의 출전 선수들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김연아는 쇼트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김연아는 18일 오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프리스케이팅에서 큰 실수를 범하지 않는다면 올 시즌 첫 금메달을 수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연아는 쇼트프로그램에서 당초 예고됐던 대로 영화 007시리즈의 편집곡과 ‘본드걸’을 연상케하는 검정 계통 의상을 입고 은반 위에 올라 완벽한 연기를 펼쳤다. 총을 쏘는 듯한 동작으로 연기를 마치자 관중석에서는 일제히 기립박수가 터져나왔다.

김연아도 밝은 미소로 관중들의 환호성에 화답했다. 김연아에 앞서 8번째로 연기를 펼쳤던 아사다 마오(19·일본)가 연기를 마친 뒤 생각보다 적은 박수소리에 다소 실망한 듯한 표정을 지었던 것과는 사뭇 대조적이었다.

아사다는 TES에서 29.80점을, PCS에서 29.16점을 얻어 합계 58.90점을 얻는 데 그쳤다. 아사다는 3위에 머물렀다. 일본의 베테랑 나가노 유카리(24)는 김연아에 16.44점 뒤진 59.64점으로 2위에 올랐다.

----------------
김연아, 파리승리



본드걸 김연아가 쇼트프로그램 1위를 했다. 17일(한국시간) 2009-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가 열린 팔레 옴니스포르 드 파리-베르시 빙상장에서 김연아는 영화 007시리즈 주제음악에 맞춰 완벽한 연기를 해내 78.08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2009.10.17





---------------

김연아. 아사다 마오 더 이상 적수가 아니다.



 17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 팔레 옴니스포르 드 파리-베르시 빙상장에서 열린 2009-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 '에릭 봉파르'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서 김연아가 아사다 마오 등 나카노 유카리, 칼로리나 코스트너를 뒤로하고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


김연아. 준비한것을 확실하게 보여드려 기쁩니다.




17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 팔레 옴니스포르 드 파리-베르시 빙상장에서 열린 2009-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 '에릭 봉파르'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서 김연아가 아사다 마오 등 나카노 유카리, 칼로리나 코스트너를 뒤로하고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

피겨퀸 다시 인ㅋ증ㅋ

연아 라이벌은 연아
이것은 진리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