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572 댓글 5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2주기 추도식이 23일 오후 2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묘역 옆에서 엄수된다.

추도식에는 권양숙 여사를 비롯한 유족과 문재인 노무현재단 이사장, 민주당 손학규 대표, 민주노동당 이정희 대표, 국민참여당 유시민 대표 등 각 당 대표와 김원기ㆍ임채정 전 국회의원, 문희상 의원 등이 참석한다.

또 이해찬ㆍ한명숙 전 총리, 이병완 전 대통령 비서실장, 안희정 충남도지사, 이광재 전 강원도지사 등 참여정부 인사들도 자리를 함께 해 노 전 대통령의 뜻을 기린다.

'슬픔을 넘어 희망으로'라는 기조 아래 열리는 이날 추도식은 배우이자 노무현재단 상임운영위원인 문성근씨의 사회로 진행된다.

전남도립국악단의 사전 추모공연과 추모영상 상연 뒤 거행되는 공식 추도식에서는 강만길 전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장의 추도사를 하고 부경대 박애림씨가 시민 조문객 대표로 추도문을 낭독한다.

이어 노 전 대통령의 시민민주주의 영상 상영, 유족 대표 인사, 정은숙 전 국립오페라단장의 추모 노래가 계속된다.

추도식 마지막 식순으로 올해가 '희망과 다짐의 해'라는 의미를 담아 2천11마리의 나비를 날려 보내고 유족과 내빈이 참배한다.

추도식이 끝난 뒤에는 경기도 부천 등 전국 각지에서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준비한 추모문화제가 이어진다.

앞서 지난 22일에는 부산대에서 대규모 추모문화제가 열렸고, 봉하마을에서는 '대지의 아들 노무현' 조각상 제막식과 김제동 토크쇼, 봉하 추모문화제 '사람사는 세상이 돌아와' 등의 2주기 추모행사가 잇따라 열렸다.

  • 토르토니 2011.05.24 03:32
    영원히 잊지않겠습니다
  • 뺄거라니까!!! 2011.05.24 03:32
    야속하게도 시간이 빨리도 흘러
    조금씩 묻혀가고 조금씩 흐려지는것이
    안타깝기만합니다
  • 너이름이모야 2011.05.24 03:33
    원래 선은 악보다 힘이 없는게 진리...
    그래서 우리는 항상 정의가 이기는것을 바래오는지도 모릅니다. 동화나 소설이나...
    어떤매체든지...정의가 이기는쪽으로...항상.... 현실은 정의는 힘이 약합니다...
    ......
    ....
    당신이 선이라 그렇게 힘이 없으셨나봅니다.
  • 왓츠업? 2011.05.24 03:34
    신기한게 5월 23일만 되면
    비가 오거나 날이 흐려
    그래서 가슴이 더 먹먹해지는하루
  • 잘될거야빠샤 2011.05.24 03:34
    정치하는사람들을 죄다 싫어햇던 내가 유일하게 좋아했던 정치가....그립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3927 일부 대형교회, 헌금봉투에 구멍 왜 뚫었을까 9 왕프리킴 2011.06.16
13926 mb “우리 사회 한계에 왔다” 1 체에엣 2011.06.16
13925 개기월식, 16일 새벽 '우주쇼' 열린다 부드럽게 흐른다 2011.06.16
13924 경찰 "브래지어 탈의 여대생, 수치심 느꼈다면 사과" 3 여행이좋아 2011.06.15
13923 박카스 등 44개 약품 8월부터 슈퍼판매 3 지금몇시니 2011.06.15
13922 “해외근무 NO!” 외교부 여성들때문에 골머리.. 6 파키라 2011.06.15
13921 백령도 해병부대서 총기사고로 병사 1명 숨져 3 홀롤롤로 2011.06.15
13920 누나 성폭행범 집단 폭행한 10대 7명 입건 5 모든게 잘될꺼야 2011.06.15
13919 '포주' 행세한 정신나간 경찰 알찬해 2011.06.15
13918 ‘산모 또 사망’ 긴장감 고조 서울아산병원 달콤한촤퀄릿 2011.06.15
13917 60대 男 이웃집 개에 살충제 먹여…"짖지마!" 4 잼이난다 2011.06.15
13916 ‘폰삥’ 주의...길에서 휴대폰 함부로 빌려주지 마세요 행복곰탱이 2011.06.15
13915 성추행 의사, 난 반댈세! 고대 총장님은? 5 소원성취 2011.06.15
13914 주5일 수업..맞벌이 부부, 학원가 표정 엇갈려 속고속이는 2011.06.15
13913 ‘고기 없는 쌈밥’ 으로 비난 받았던 어린이집 이번엔 ‘달팽이 밥·거미 국’ 급식 물의 2 이잉? 2011.06.15
13912 '부하에게 총검술?'..부사관, 대검으로 병사 찔러 3 하늘콘콘 2011.06.15
13911 4대강 유지보수비 10배 증가..연 2천400억원 투입 5 금싸라기 2011.06.15
13910 나경원-오세훈 ´보궐선거 출마 권유론´ 공방 녹슬 2011.06.15
13909 오세훈 서울시장, 연말 사퇴 가능성 시사 5 졸리니까 2011.06.15
13908 여대생 브래지어 벗게한 경찰, 해명은... 4 여러말말고 2011.06.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453 3454 3455 3456 3457 3458 3459 3460 3461 3462 ... 4154 Next
/ 4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