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종암경찰서는 동거녀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김모(55)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김씨는 전날 오후 6시 20분쯤 성북구 하월곡 자신의 집에서 동거녀 A(42)씨의 가슴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결과 김 씨는 A씨와 다투다 A씨가 헤어질 것을 요구하자 홧김에 A씨를 살해한 것으로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