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보호에 가장 적극적일 것 같은 그룹 1위 '포스코'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그룹사에는 '삼성'이, 환경보호에 가장 적극적일 것이라고 생각하는 그룹사에는 '포스코'가 각각 선정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www.jobkorea.co.kr)가 최근 4년제 대학에 재학중인 남녀 대학생 1천 146명을 대상으로 '30대 그룹사 취업 선호도'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같이 밝혀졌다.

이번 설문조사는 매출액 상위 30대 그룹사(*공기업 7곳 제외)를 보기 항목으로 나열하고, 설문에 참여한 남녀 대학생 1천 146명에게 ▲ 가장 취업하고 싶은 ▲ 가장 이미지가 좋은 ▲ 가장 믿음이 가는 그룹사 등을 선택하게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그 결과,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로 남녀 대학생 모두 '삼성(남성 39.4%, 여성 38.4%)'을 꼽았다. '삼성'은 작년 같은 기간 설문조사에서도 대학생들이 뽑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로 뽑힌 바 있어 올해까지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한편, 취업하고 싶은 그룹사 2위부터는 성별에 따라 결과가 조금씩 달랐다.

남학생들은 ▲ 2위 포스코(10.4%) ▲ 3위 SK(9.9%) ▲ 4위 LG(6.6%) ▲ 5위 현대기아자동차(5.0%) 순이라고 답했고, 여학생들은 ▲ 2위 SK(14.4%) ▲ 3위 CJ(8.9%) ▲ 4위 포스코(7.4%) ▲ 5위 금호아시아나(5.9%) 순으로 취업하고 싶은 그룹사를 꼽았다.

30대 그룹사중, 이미지가 가장 좋은 그룹사는 남녀 대학생 공통으로 ▲ 1위 삼성(남성 33.3%, 여성 36.5%) ▲ 2위 포스코(남성 13.1%, 여성 14.0%) ▲ 3위 SK(남성 11.1%, 여성 11.3%)를 꼽았고, 가장 믿음이 가는 그룹 4위와 5위로 남학생은 ▲ LG(9.6%) ▲ 현대기아자동차(4.8%)를, 여학생은 ▲ 금호아시아나(7.7%) ▲ LG(7.4%)를 각각 4위와 5위로 꼽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