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 쇼트트랙의 박승희(광문고)가 동메달을 수상했다.

박승희는 27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000m 결승에서 3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중국의 왕멍과 주양, 미국의 캐서린 로이터 등과 함께 결승에서 힘겨운 레이스를 펼친 박승희는 안쪽 두번째에서 스타트를 끊었다. 초반 왕멍과 선두권에서 경쟁을 벌인 박승희는 과감하게 선두에 나서 레이스를 이끌었다.

박승희는 계속해서 선두를 바짝 추격하면서 추월의 기회를 엿봤다. 중국 두 선수의 견제를 받으면서도 박승희는 치열하게 경쟁을 이어갔다. 두 바퀴를 남기고 3위로 밀려난 박승희는 마지막 바퀴에서 역전을 노렸지만 끝내 3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ㅜㅜ잘해줬네요